KJLab home >> O Bro Where Art Thou >>

2018 새해의 다짐

January 22, 2018 10:29 PM | Comments (0)


2018을 맞이하여.

  1. 치킨은 내가 시키지 않는다.
  2. 소주 마신만큼 물을 마신다.
  3. 커피는 내가 타거나 사지 않는다.
  4. 주1회 음주

Every passing minute is another chance to turn it all around. - sofia, Vanilla Sky

왜 나는 이곳에 아무것도 남기지 않게 되었을까. 하고싶었던 이야기들은 늘 많았는데 말이야. 카테고리만 만지작거리다 그 핑계로 부족한 필력만 가렸던 것인지. 읽지도 않는 북마크들 미련부리고 모으지말고 내 생각이라도 조금씩 켠켠이 어딘가에 남겼으면 좋았을텐데.

어떻게 생각하세요? 답글을 남겨주세요.

Facebook Comments